내 발에 딱 맞는 신발

3D프린팅으로 만든 구두는 수명이 다하면 쓰레기통 속이 아닌 프린터 속으로 다시 들어갑니다.

도쿄 2020 올림픽 3D프린팅 활용?

2019년 P&G는 ‘도쿄 2020 Podium Project’를 공표하고 올림픽과 패럴림픽 역사상 처음으로 3D프린팅으로 메달 시상대를 만들어 얼마전 이를 공개했습니다.

가구와 3D프린팅의 지속가능한 파트너십

가구는 특성상 한 번 구입하면 대부분 파손되기 전까진 오랜 기간 사용하는 제품으로 그 수명이 깁니다. 만약 폐플라스틱이나 폐목재 등을 재료로 활용하여 가구를 제작한다면 어떨까요?